제가 잠시 오산에 일이 있어서

다녀왔는데요~

오산 시내 ( 문화의 거리 )에 갔었는데

딱히 눈에 띄는 곳이 없어서

아무 곳이나 들어갔는데

거기가 ' 미스앤쿡 ' 이라는 음식점이었어요~

 

일단 젊은 친구들, 어린 친구들이 가기에 좋은 것 같았습니다

왜냐?

음식 양이 어마어마하게 많았거든요 +_+

 

 

볶음밥류인 ' 버섯베이컨필라프 '와

' 치즈 감자튀김 '을 먹었습니다

 

가격은,

필라프 17,000원

감자튀김 4,000원

총 21,000원

지불했어요~

 

.

.

 

먼저, 버섯베이컨필라프 사진!!

(메뉴 명이 정확한지는 기억이 잘;;;)

 

어떠세요?

사진으로만 봐도 양이 정말 많죠+_+??

사진 속의 저것은 숟가락 크기가 아니라

주걱 크기랍니다 (ㄷㄷㄷ)

2~3인분 양이 나오기 때문에

앞접시에 덜어서 먹으면 된답니다!

 

 

저는 혼자 갔으니까 +_+

혼자서 먹는데,,,

WOW~~ 양이 너무 많아서 ;;;

다 먹지는 못하고 남기고 왔습니다,,

 

 

버섯과 베이컨, 마늘, 각종 야채가 듬~~~뿍 들어가서

영양 섭취 골고루 한 것 같네요

히히히~♬

 

맛은 딱히 별다른 맛이라고 말하기엔 어렵지만

괜찮은 맛이었어요~

아이들과 먹기에도 좋은 맛!!

 

.

.

 

이번에는 치즈감자튀긴 사진!!

음,, 정말 이건 정말,, 대 실망이었어요 ㅠ_ㅠ

제가 평소에 먹어 본 치즈 맛이 나는 감튀가 아니라

그냥 감튀였어요...

치즈 맛,, 기대했는데 ㅠ_ㅠ

 

 

 

제가 감튀를 정~~~~말 좋아하거든요!

그래서 외국 나가면 꼭 사이드메뉴로 감튀를

시킬 정도로 굉장히 좋아합니다

 

롯데리아 양념감자 먹을걸,,

하는 생각이 들었어요...

 

 

그래도 마음에 들었던 점은

이 많은 양의 콜라가 서비스~!!

 

 

그리고

친절하셨던 직원 분들 ^^

무료 와이파이^^

위치~^^***

 

 

오산의 젊고 어린 친구들이

가서 수다 떨기에 좋을 것 같아요^^*

 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김그미